연결 가능 링크

한-중 외교장관, 대화와 협상 통한 한반도 비핵화 합의


강경화 한국 외교장관(왼쪽)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22일 중국 베이징 댜오위타이 국빈관에서 양자회담을 가졌다.

한국의 강경화 외교장관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어제(22일) 베이징에서 열린 회담에서 대화와 협상을 통한 한반도 비핵화 실현에 의견을 같이 했습니다.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두 장관은 베이징 댜오위타이 국빈관에서 열린 회담 후 성명을 통해 이같은 입장을 밝혔습니다.

왕 부장은 이날 회담에서 “한-중 두나라가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이라는 공동의 이익을 추구하고 전략적 소통을 강화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강경화 장관은 북한에 대한 압박과 제재는 그 자체가 목적이 아니라며, 각국이 대화와 협상을 통한 북 핵 문제 해결에 함께 주력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중국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두 장관은 이날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시진핑 국가주석의 회담을 다음달에 개최한다는 데 원칙적으로 합의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