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매티스 국방장관, 핵 기지 방문 통해 북한에 간접 경고


짐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왼쪽)이 14일 네브라스카주의 미 전략사령부를 방문해 존 하이튼 사령관과 악수하고 있다.

짐 매티스 국방부 장관이 이틀 간의 미 전략 핵무기 기지 방문을 통해 북한 정권에 간접적인 경고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미국에 대한 핵무기 공격은 곧 자살 행위임을 깨닫게 하는 게 억지력이기 때문에 기존 전략 핵무기들을 계속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영권 기자가 보도합니다.

짐 매티스 장관은 지난 13일부터 이틀 동안 취임 이후 처음으로 미 전략 핵무기의 심장부를 차례로 방문했습니다.

13일에는 미 3대 전략핵무기 가운데 유일하게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전략폭격기를 동시에 보유한 마이노트 공군기지, 14일에는 이를 지휘하는 전략사령부를 방문해 핵무기 현대화와 운용 개선 방안에 관해 협의했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전력사령부 방문을 마친 뒤 기자들에게 미군의 강력한 전략 핵무기가 갖는 억지력에 대해 강조했습니다.

적들이 미국의 강력한 보복 능력을 직시하고 선제공력이 불가능하도록 하는 게 억지 능력이기 때문에 미군이 보유한 3대 핵무기 체계를 계속 유지할 필요가 있다는 겁니다.

미국의 3대 전략 핵무기는 지상에서 발사하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해상에서 핵미사일을 발사할 수 있는 전략 핵잠수함, 그리고 공중에서 핵미사일을 발사하는 전략폭격기를 말합니다.

매티스 장관은 적에게 “선제공격을 시도하지 마라. 성공하지 못할 것이고 우리를 보낼 수도 없으며 이는 자살행위가 될 것”이란 인식을 주도록 충분한 핵전력을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매티스 장관의 이런 발언은 미국의 전략 핵무기들이 비록 오래됐지만 북한 정권이 핵무기를 사용하려 할 경우 북한을 순식간에 날려 보낼 수 있는 강력한 능력을 여전히 보유하고 있다는 경고 의미로 미 언론들은 풀이했습니다.

북한을 공개적으로 지목해 위기를 고조시키지 않으면서도 북한 수뇌부가 미국의 강력한 억지력을 제대로 깨달아 도발을 자제하도록 하려는 의도란 겁니다.

매티스 장관은 또 한국 내 전술핵 재배치 지지 여부에 관한 질문에 미군의 핵 억제력을 강조하며 핵무기 위치는 중요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적이 우리의 핵무기 위치를 모르게 하는 게 미군의 오랜 정책이기 때문에 자세한 보관과 배치 장소를 공개하지 않는다는 겁니다.

미국의 많은 군사전문가는 미 전술핵의 한반도 재배치가 안보 상황과 미군의 작전 능력을 더 취약하게 할 수 있다고 지적해 왔습니다.

핵무기 관련 책을 6권 이상 펴낸 베넷 램버그 전 국무부 정책분석관은 앞서 ‘VOA’에 전술핵 배치가 북한을 더 불안하게 해 한국의 안보를 오히려 더 위협할 수 있다고 지적했었습니다.

[녹취: 램버그 전 정책분석관] “There are some people that would say that it might not may South Korea safer…”

미국의 전술핵 재배치가 북한을 더 불안하게 해 오히려 한국의 안보를 더 위협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램버그 전 정책분석관은 매티스 장관의 우려처럼 전술핵을 배치할 경우 위치가 노출돼 북한이 이를 먼저 공격할 우려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14일 일본 상공 위로 날아간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항상 하는 방식으로 조율해 대처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매티스 장관을 만난 존 하이튼 미 전략사령관은 기자들에게 북한이 지난 3일 실시한 6차 핵실험은 수소탄 실험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북한 정부는 앞서 수소폭탄 실험을 성공적으로 단행했다고 발표했지만 미군은 이를 확인하지 않았습니다.

하이튼 사령관은 그러나 폭발 규모로 볼 때 자신은 미군 책임자로서 이를 수소폭탄으로 보고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 개발은 이제 “만약이 아닌 시간 문제”라며 몇 달 혹은 몇 년이 걸릴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이튼 사령관은 북한이 핵실험과 탄도미사일을 시험했지만, 아직 핵탄두 운반이 가능한 신뢰할 수 있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입증하지 못했다고 지적했습니다.

VOA 뉴스 김영권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