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북한 도발 대응해 B-1B·F-35B 한반도 첫 동시 전개


31일 한반도 상공에서 실시한 미한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미국 공군 B-1B가 MK-84 폭탄을 투하하고 있다. 사진제공 = 미 태평양사령부.

미군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응해 한국, 일본 공군과 함께 연합작전을 실시했습니다. 미군 지휘관들은 최신 전투기와 전략폭격기를 동시에 출격시킨 이번 작전을 통해 동맹에 대한 철통 같은 방어공약을 재확인했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영권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 태평양사령부는 31일 미군이 한국, 일본 공군과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응해 연합작전을 실시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사령부는 성명에서 미 해병대의 최신·최첨단 전투기인 F-35B 라이트닝 II와 미 공군의 전략폭격기인 B-1B 랜서가 사상 처음으로 동시에 출격해 억지력을 과시했다고 밝혔습니다.

31일 미한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한국 공군 F-15K 전투기와 미국 해병대 F-35B 스텔스 전투기가 함께 비행하고 있다.
31일 미한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한국 공군 F-15K 전투기와 미국 해병대 F-35B 스텔스 전투기가 함께 비행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괌의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B-1B 랜서 2대, 일본 이와쿠니 미 해병대 기지에서 F-35B 4대, 한국 공군의 F-15K 전투기 4대, 그리고 일본 항공자위대의 F-15 전투기 2대가 투입됐습니다.

태평양사령부는 이번 작전이 “북한이 지난 28일(미국 시각) 일본 북부 상공 위로 쏘아 올린 중거리 탄도미사일에 대한 직접적인 대응 차원에서 실시됐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번 작전은 “동맹과 미국 본토에 대한 철통같은 연합방어 공약을 강조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뒤 일본을 전격 방문했던 테렌스 오쇼너시 미 태평양 공군사령관은 성명에서 “북한의 행태는 동맹과 동반국, 미 본토에 대한 위협”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불안정을 일으키는 북한의 행동은 그에 합당한 대응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태평양사령부는 이번 훈련이 10시간에 걸쳐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F-35B 전투기들과 B-1B 랜서 폭격기들은 일본 큐슈 근처 해역에서 일본 전투기들과 작전을 펼친 뒤 한반도 상공으로 이동해 한국 공군 F-15전투기들과 연합 폭격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특히 강원도 필승사격장 상공에서는 다양한 폭탄을 투하하며 실제 사격훈련을 실시했다고 태평양사령부는 밝혔습니다.

31일 한국 강원도에서 실시한 미한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가상의 적 핵심시설을 타격하고 있다. 사진제공 = 미 태평양사령부.
31일 한국 강원도에서 실시한 미한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가상의 적 핵심시설을 타격하고 있다. 사진제공 = 미 태평양사령부.

데이비드 버거 미 태평양 해병대 사령관은 성명에서 F-35B가 세계에서 가장 최첨단 전투기임을 강조하면서, 미 해병대는 한국과 일본, 모든 역내 동반국들에 위기가 발생했을 때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태평양사령부는 이번 작전과 관련해 “실행가능한 군사적 옵션의 준비태세”를 강조해 선제공격이 아닌 북한의 공격과 도발에 대응한 훈련임을 강조했습니다.

전략폭격기 B-1B 랜서는 최대 34t의 무기를 탑재하고 마하 1.2의 속도로 시간 당 1천 440 km 이상을 날아갈 수 있습니다. 괌에서 출격하면 2시간 뒤 평양을 폭격할 수 있을 정도로 빠른 속도를 자랑합니다.

게다가 다양한 교란 장치와 레이더를 장착해 가장 우수하고 다양한 작전을 펼칠 수 있는 전략무기라고 미 공군은 설명하고 있습니다.

지난 1984년 첫 실전배치된 B-1B 랜서는 대당 가격이 3억 1천 700만 달러로 미국은 현재 62대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F-35B 전투기는 단거리 수직 이착륙 능력과 레이더에 잡히지 않는 스텔스 기능, 최첨단 레이더와 전자전 능력을 갖춘 최고 수준의 전투기입니다.

특히 2천 200여km의 거리를 마하 1.6의 최고 속도로 비행하며 다양한 정밀유도폭탄을 투하할 수 있습니다.

미 군사 전문가들은 미군이 앞으로 북한의 미사일 도발 수위에 따라 세계 최강 전투기인 F-22 랩터, 21세기 가장 강력한 억제수단으로 불리는 B-2 스텔스 폭격기, B-35S 등을 전개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하고 있습니다.

미 태평양사령부는 앞서 전날인 30일 하와이 인근에서 중거리 탄도미사일 요격시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었습니다.

이 요격에는 함대공 첨단 미사일인 SM-6가 투입됐습니다.

VOA 뉴스 김영권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