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한 미국대사 대리 “미-한 한반도 상황 100% 협의”


마크 내퍼 미국대사 대리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를 만나 발언하고 있다.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는 미국과 한국이 한반도 상황에 대해 완전하게 협의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내퍼 대사 대리는 오늘(14일) 한국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를 예방한 자리에서, 미-한 양국이 사안을 잘 조율하고 협력해 나가는 것은 미국에도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내퍼 대사 대리는 최근 열흘 사이 미-한 정상 간 전화 등 잇단 고위급 접촉들을 언급하며 이 모든 게 두 나라가 한반도뿐 아니라 동북아 지역 문제들에 대해 100% 협의하고 있음을 잘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내퍼 대사 대리의 이같은 발언은 한국 내 일부에서 한국을 제외하고 한반도 문제가 논의되는 이른바 ‘코리아 패싱’에 대한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미-한 동맹의 굳건함을 강조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