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 외교장관 통화 “북한 핵·미사일 대응 공조 확인”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오른쪽)과 강경화 한국 외교부 장관.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 강경화 한국 외교부 장관이 어제(27일) 밤 30분 간 전화통화를 갖고 지난 4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 이후 최근 한반도 안보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했다고 한국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두 장관이 현재 추진 중인 새로운 유엔 안보리 대북 결의 채택과 북한 비핵화 견인을 위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으며, 이와 관련한 정책 조율과 공조를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강조했습니다.

미-한 외교장관의 공식 통화는 지난 4일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급 미사일 발사에 따른 통화 이후 약 3주 만에 이뤄졌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