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 억류 임현수 목사, 캐나다 도착…“건강상태 양호”


임현수 목사가 12일 캐나다 토론토 인근의 공항에 도착해 손을 흔들고 있다.

북한에 억류됐다 병보석으로 석방된 한국계 캐나다인 임현수 목사가 12일 캐나다에 도착했습니다.

캐나다 정부가 제공한 전용 항공편을 이용해 토론토 인근 지역에 도착한 임 목사는 이날 공항에서 가족과 상봉했습니다.

임 목사의 아들 제임스 임 씨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임 목사의 건강상태가 양호하다고 확인했습니다. 다만 체중이 많이 줄어드는 등 신체에 변화가 생겨, 건강검진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자리에서 임 씨는 부친의 석방을 위해 노력해 준 캐나다 정부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2015년 1월 북한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북한 나선시를 방문했던 임 목사는 평양에 들어갔다가 북한 당국에 체포됐었습니다. 이어 같은 해 12월 '국가전복 음모' 혐의로 무기 노동교화형을 선고받고 복역을 해 오던 중 지난 9일 병보석으로 풀려났습니다.

캐나다 정부는 임 목사의 석방 하루 전인 8일 대니얼 장 국가안보보좌관을 특사로 북한에 파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