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일본 집단자위권 추진 비난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5일 총리관저에서 집단자위권 행사의 당위성을 주장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북한은 관영매체들을 동원해 일본 정부의 집단자위권 행사 추진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또 다시 돋아나는 독버섯’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일본의 집단자위권 행사는 일제가 이루지 못한 세계 제패 야망을 이루기 위한 해외 침략의 첫 걸음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신문은 이어 일본이 제국주의 시절 저지른 반인류적 범죄를 반성하지 않고 군국화로 나아간다면 영원히 국제사회의 적국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도 논평에서 일본 정부가 집단자위권 행사 사례에 ‘한반도 유사시’를 포함한 것은 한반도를 통해 집단자위권 운용을 시험하려는 의도를 내비친 것이라며, 일본의 한반도 재침략은 아시아 재침략의 서막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