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인민군 총정치국장에서 해임된 최룡해가 노동당 비서에 임명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북한관영 조선중앙통신은 3일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강원도 원산의 '송도원 국제소년단 야영소' 준공식에 참석한 소식을 전하면서, 준공사를 한 최룡해를 노동당 중앙위원회 비서로 소개했습니다.

최룡해의 서열도 크게 후퇴해 사실상 그가 좌천됐음을 확인했습니다.

최룡해는 황병서 신임 군 총정치국장, 김기남,최태복 노동당 비서에 이어 4번째로 호명됐습니다.

최룡해는 총정치국장 때 겸직했던 국방위원회 부위원장과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 등 군 관련 직책에서도 물러났을 것으로 관측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