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필리핀 새 방위협력협정 체결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왼쪽)이 28일 마닐라 대통령 궁에서 베니그노 아키노(오른쪽) 필리핀 대통령과 공동 기자회견을 가지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오늘(28일) 아시아 순방 마지막 국가인 필리핀에 도착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베니그노 아키노 필리핀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마친 뒤 가진 공동 기자회견에서 영유권 분쟁을 국제법에 따라 평화적으로 해결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중국을 적대시하거나 억누르는 게 목표가 아니라며 남중국해 분쟁의 평화적 해결 원칙에 대한 지지를 표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어 미국과 필리핀의 새로운 방위협력협정이 앞으로 필리핀의 국방력을 강화하고 남중국해 주변의 안정을 되찾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앞서 볼테르 가즈민 필리핀 국방장관과 필립 골드버그 필리핀 주재 미 대사는 이날 마닐라에서 미군에 필리핀 군사기지 접근과 이용을 허용하는 내용의 방위협력 확대협정에 서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미군은 1992년 필리핀에서 철수한 지 22년 만에 필리핀에 복귀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습니다.

필리핀 정부는 미군에 클라크 공군기지와 수비크만 해군기지 등 옛 기지를 재차 제공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내일 필리핀 방문을 끝으로 아시아 순방을 모두 마치고 귀국합니다.

VOA 뉴스

.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