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틸러슨 미 국무 “대북 전략적 인내 끝나, 북 핵 포기 모든 조치 검토”


한국을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17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윤병세 한국 외교장관과 공동기자회견을 가졌다.

한국을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17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윤병세 한국 외교장관과 공동기자회견을 가졌다.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은 북한에 대한 `전략적 인내'는 끝났다고 선언하고 북한이 핵무기를 포기하도록 하는 모든 조치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 주한미군 배치에 대해 보복 조치를 하고 있는 중국에 대해서는 자제를 촉구했습니다. 서울에서 한상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취임 후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은 북한에 대한 전략적 인내 정책이 이제 끝났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The policy of strategic patience has ended.”

전략적 인내는 비핵화를 향한 북한의 태도 변화를 기다린다는 바락 오바마 전 미국 행정부의 대북정책을 가리킵니다.

미 트럼프 행정부 첫 외교 사령탑인 틸러슨 장관은 17일 오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공동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핵무기를 포기하도록 하는 외교, 안보, 경제 등 모든 형태의 조치를 모색하고 모든 선택을 검토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유엔 안보리가 제재 조치를 최고 수준으로 취했다고 보지 않는다며 대북제재 수위를 더 높일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대북 군사 압박과 관련해서는 군사적 갈등을 원치 않는다면서도 하지만 북한이 주한미군과 한국을 위협한다면 그에 상응하는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이어 북한이 핵무기와 대량살상무기를 포기해야 대화할 것이라며 북 핵 동결 이야기를 하는 것은 너무 이르다고 못박았습니다.

[녹취: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It’s economic retaliation…”

틸러슨 장관은 아울러 한국에 대한 중국의 사드 보복 조치는 매우 유감스럽다며 보복 조치 행동을 자제할 것을 중국에 촉구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미-한 외교장관 기자회견에 앞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를 예방하고 굳건한 미-한 동맹을 재확인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미-한 동맹은 한반도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의 핵심 축이라며,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의 안정과 번영을 위한 논의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17일 오전 10시 10분쯤 경기도 오산 공군기지에 도착한 틸러슨 장관은 한국 방문 첫 일정으로 비무장지대, DMZ를 방문했습니다.

한국을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오른쪽)이 17일 빈센트 브룩스 미한연합사령관, 임호영 미한연합사부사령관(오른쪽 두번째) 등과 판문점을 방문한 가운데, 뒤쪽에서 북한 군인이 틸러슨 장관 일행의 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을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오른쪽)이 17일 빈센트 브룩스 미한연합사령관, 임호영 미한연합사부사령관(오른쪽 두번째) 등과 판문점을 방문한 가운데, 뒤쪽에서 북한 군인이 틸러슨 장관 일행의 사진을 찍고 있다.

틸러슨 장관은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경비대대인 캠프 보니파스를 찾아 장병들과 식사를 하며 격려했습니다.

캠프 보니파스는 지난 1976년 8월 북한 군의 ‘도끼 만행 사건’이 발생한 곳으로 당시 공동경비구역에서 미루나무 가지치기를 두고 남북이 갈등을 빚다가 미 2사단의 아서 보니파스 대위와 마크 버렛 중위가 북한 군인들에게 살해됐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현장에서 북한 지역을 바라보며 관련 보고를 받았으며 군사정전위원회 회담장 내부를 둘러보기도 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의 일정에는 빈센트 브룩스 미-한 연합사령관 겸 주한미군사령관과 임호영 연합사 부사령관이 동행했습니다.

1박 2일 간의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한 틸러슨 장관은 18일 오전 다음 방문국인 중국 베이징으로 떠날 예정입니다.

서울에서 VOA뉴스 한상미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