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여론조사 '테러 대응 트럼프 보다 클린턴 신뢰'


미국 대통령 선거에 출마한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왼쪽)와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 (자료사진)

미국 대통령 선거에 출마한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왼쪽)와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 (자료사진)

대부분의 미국인들은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이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 보다 테러 문제에 더 잘 대처할 것으로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워싱턴포스트 신문과 ABC 뉴스가 공동으로 실시한 최신 여론 조사에서, 응답자의 50%가 테러 대응에 있어 클린턴 후보를 신뢰한다고 답한 반면, 트럼프 후보를 꼽은 사람은 39%에 그쳤습니다.

또한, 이번 조사에서 플로리다 주 올랜드 대규모 총기 사건에
클린턴 후보가 더 잘 대응했다는 응답이 56%를 기록한 반면, 트럼프 후보를 선호한 응답자는 28%에 그쳤습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 10명 가운데 8명은 자생적 테러리스트, 이른바 ‘외로운 늑대’의 공격을 우려한다고 답했습니다. 특히, 50%는 이 같은 공격에 매우 우려한다고 밝혔고, 3분의 2는 이 같은 공격을 막기 위한 정부의 능력을 신뢰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