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스라엘 여성, 팔레스타인 괴한에 피습 사망


10일 요르단 서안지구 유대인 정착촌 앞에서 팔레스타인 남성이 이스라엘인 3명을 흉기로 찔러 여성1명이 사망했다. 이스라엘 응급처리반이 사건 현장을 수색하고 있다.

10일 요르단 서안지구 유대인 정착촌 앞에서 팔레스타인 남성이 이스라엘인 3명을 흉기로 찔러 여성1명이 사망했다. 이스라엘 응급처리반이 사건 현장을 수색하고 있다.

이스라엘인이 팔레스타인 괴한의 공격을 받아 사망하는 등 양측간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10일 요르단강 서안지구 유대인 정착촌 앞에서 팔레스타인 남성이 이스라엘인 3명을 흉기로 찔러 여성 1명이 숨지고 2명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이 남성이 사건 현장에서 정착촌의 경비원이 쏜 총에 맞았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같은 날 텔아비브 기차역에서도 팔레스타인 청소년이 이스라엘 군인을 흉기로 찌른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오전 이스라엘 북부 아랍계 거주지역에서는 이틀 전 경찰이 쏜 총에 맞아 아랍계 이스라엘 청년이 사망하자 이에 반발하는 시위가 일어났습니다.

이스라엘은 최근 동예루살렘에 유대인 정착민들이 거주할 주택 1천여 채를 추가로 건설하겠다고 밝힌 뒤 팔레스타인의 거센 반발을 사고 있습니다.

지난달 30일에는 유대교와 이슬람교의 공통 성지인 ‘성전산’이 전면 폐쇄돼 갈등을 겪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