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피랍 스페인 기자들, 6개월 만에 귀국


시리아에 6개월간 억류됐다가 30일 스페인으로 돌아온 '엘 문도' 특파원 하비에르 에스피노사(오른족)와 사진기자 리카르도 가르시아 빌라노바.

시리아에 6개월간 억류됐다가 30일 스페인으로 돌아온 '엘 문도' 특파원 하비에르 에스피노사(오른족)와 사진기자 리카르도 가르시아 빌라노바.

시리아 내 알카에다 연계 단체에 피랍됐던 스페인 기자 2명이 6개월만인 어제(30일) 스페인으로 돌아왔습니다.

스페인 '엘 문도' 신문에 따르면 터키군이 이 날 특파원 하비에르 에스피노사와 사진기자 리카르도 가르시아 빌라노바의 신병을 확보했고, 이들은 비행기로 스페인에 도착했습니다.

하지만 이들이 풀려났는지, 탈출했는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두 기자는 지난해 9월 16일 내전 취재를 위해 터키에서 시리아로 들어간 뒤 피랍됐습니다.

'엘 문도'에 따르면 이들을 납치한 세력은 이라크 알카에다와 연계된 시리아 무장 단체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