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AEA "이란 핵 협상 건설적...새 제안 환영"


29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이란과 국제원자력기구 IAEA가 핵 사찰 협상을 벌인 가운데, 레자 나자피 IAEA 주재 이란대사(왼쪽)와 테로 바르조란타 IAEA 부사무총장이 기자회견에서 입장을 밝히고 있다.

29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이란과 국제원자력기구 IAEA가 핵 사찰 협상을 벌인 가운데, 레자 나자피 IAEA 주재 이란대사(왼쪽)와 테로 바르조란타 IAEA 부사무총장이 기자회견에서 입장을 밝히고 있다.

국제원자력기구는(IAEA)는 이란 정부가 핵 문제 해결을 위해 제시한 ‘새로운 접근’을 환영한다고 29일 밝혔습니다.

테로 바르조란타 IAEA 부사무총장은 이날 오스트리아 빈에서 이란 당국자와 만난뒤 이번 회담이 건설적이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란이 핵 관련 모든 현안들에 대해 협력을 강화하고 대화에 나서겠다는 내용의 새로운 제안들을 내놨다는 겁니다.

아직 그 구체적인 제안 내용들이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레자 나자피 IAEA 주재 이란 대사 역시 곧 진전이 이뤄질 것이라는 희망을 나타냈습니다.

IAEA와 이란의 다음 협상은 다음달 11일 테헤란에서 개최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