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국장급 북일 회담 연기


북일회담 장면(자료사진)

북일회담 장면(자료사진)

일본 정부는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 계획 발표와 관련해, 오는 5일과 6일로 예정된 북한과의 고위급 회담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1일 보도했습니다.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는 종합적인 상황을 고려할 때 고위급 회담을 열기가 어려울 것이라고 판단했다며, 외교 경로를 통해 연기 결정을 상대방에게 통보했다고 기자들에게 말했습니다.

북한과 일본은 지난달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2008년 이후 처음으로 국장급 회담을 열고 일본인 납북자 문제에 대한 협의를 계속해 나가기로 합의한 데 이어 이달 5일과 6일에 중국 베이징에서 2차 국장급 회담을 열 예정이었습니다.

노다 총리는 실제로 발사가 이뤄진다면 대단히 유감스러운 일이 될 것이라며, 국제사회는 이 같은 도발에 단호히 대처해야 하고 북한이 로켓을 발사하지 못하도록 긴밀히 협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노다 총리는 관계부처에 북한의 위성 발사에 철저히 대비하고 국민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도록 지시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