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2016년 소득세 750달러 납부”- NYT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15년 중 10년간 연방 소득세를 한푼도 내지 않았다고 뉴욕타임스(NYT)신문이 27일 폭로했습니다.

이 신문은 트럼프 대통령의 과거 세금 자료를 입수해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016년과 2017년 연방 소득세를 각각 750달러 납부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미 연방 국세청(IRS)은 미국 납세자의 평균 소득세가 2017년 기준 1만 2천 200 달러라고 밝혔습니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이 납부한 금액의 16배에 해당하는 금액입니다.

신문은 또 2018년 트럼프 대통령의 자산 공개에는 4억3천490만 달러를 벌어들였다고 명시했으나, 세금 보고서에는 4천740만 달러의 금전적 손실을 본 것으로 기록돼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세금 납부 내역이 공개되는 것을 거부해왔으며, 현재 이와 관련해 뉴욕 맨해튼 지방법원과 미 하원에서 갈등을 빚고 있습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27일 백악관에서 이같은 보도를 “가짜뉴스”라며 일축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구체적인 시기는 밝히지 않았으나, 세금 내역이 “공개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