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폼페오 미장관 "신뢰 못 하는 중국 앱 제거 노력 강화"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5일 워싱턴 국무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은 어제(5일) "신뢰할 수 없는" 중국 어플리케이션을 미국 앱 스토어에서 제거하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이날 언론브리핑에서 "청정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미국의 노력을 확대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 모기업을 둔 틱톡이나 위챗같은 앱은 중국 공산당의 콘텐츠 검열을 위한 수단임은 물론 미국인의 개인정보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또 중국 통신사뿐 아니라 다양한 중국 앱들이 미국인과 기업에 대한 민감한 정보에 접근하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들을 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알리바바나 바이두 등 중국 기업들이 클라우드 기반 시스템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연구 등 미국 기업의 민감한 정보에 접근하는 것도 막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3일 마이크로소프트(MS)나 다른 미국 기업이 중국 소셜미디어 '틱톡'을 9월 15일까지 인수하지 못하면 미국 내 이용을 금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어제 중국 관영 '신화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미국은 청정 네트워크를 구축할 권리가 없다"며 "미국이 취한 행동은 괴롭힘의 교과서적 사례"라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