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타이완에 코로나 백신 지원


2021년 6월 6일 타이완에 도착한 미 연방 상원의원들이 기자회견장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 정부가 타이완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75만 회 접종분을 지원할 것이라고 태미 덕스워스 미국 연방 상원의원이 6일 밝혔습니다.

덕스워스 의원은 이날 크리스토퍼 쿤스, 그리고 댄 설리번 상원의원과 함께 타이완 송샨공항에 도착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덕스워스 의원은 미국 정부의 타이완에 대한 지원 가운데 하나로 먼저 코로나 백신 75만 회 접종분을 타이완에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덕스워스 의원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미국이 타이완의 필요와 협력관계를 인정하기 때문에 타이완이 미국 정부의 초기 백신 지원 대상에 포함된 것이 미국에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미국 정부가 어떤 백신을 제공할지 밝히지 않았습니다.

조셉 우 타이완 외무장관은 미국의 백신 제공에 감사하다고 밝혔습니다.

타이완은 최근 코로나 백신 부족 현상을 겪고 있습니다. 타이완 전체 인구 가운데 3%만 백신을 맞았고, 이들도 대부분 1차 접종만 마쳤습니다.

타이완은 코로나 백신을 확보하는 것을 중국이 방해하려 한다고 주장한 바 있습니다. 하지만, 중국 정부는 이런 타이완 정부 주장을 부인했습니다.

중국 정부는 그간 자국산 백신을 제공하겠다고 타이완에 제안했습니다. 하지만, 타이완 정부는 이 제안을 거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