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구축함 타이완해협 통과...중국 "역내 평화·안정 위협"


미 해군 소속 커티스윌버 유도미사일 구축함.

미군 구축함이 어제(18일) 중국이 자국 ‘앞바다’로 주장하는 타이완해협을 또다시 통과했습니다.

지난 1월 조 바이든 정부 출범 이후 미 함정이 타이완해협을 통과한 것은 이번이 다섯 번째입니다.

미 해군 7함대는 성명을 통해 “알레이버크급 구축함 ‘커티스 윌버함’이 18일 국제법에 따라 타이완해협을 통과하며 통상적인 항해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미 7함대는 “선박의 타이완해협 통과는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에 대한 미국의 약속을 보여주는 것으로 미국은 국제법이 허용하는 어디서든 계속 비행하고, 항해하며, 작전을 수행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미 해군은 이날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함이 일본 자위대 이지스 구축함과 함께 타이완해협과 가까운 필리핀 연안에서 연합훈련을 하는 사진도 공개했습니다.

타이완해협을 관할하는 중국 인민해방군 동부전구 대변인은 오늘(19일) 성명을 통해 "미국의 행위는 타이완 독립주의세력에 잘못된 신호를 주는 것으로 역내 정세에 간섭하고 타이완해협의 평화와 안정을 해치는 것”이라고 반발했습니다.

한편 타이완 국방부는 미국 함정의 타이완해협 통과에 대해 “통상적인 상황이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