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중국 "분쟁지역 병력 철수 문제 긍정적 대화"


중국과 인도의 히말리야 국경지대 분쟁이 잦아지는 가운데 지난달 인도군 차량이 라다크 지역에서 이동하고 있다.

인도와 중국 정부는 13일, 분쟁 지역인 히말라야 국경 지대 병력 철수와 관련해 “긍정적이고 건설적인” 논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두 나라 정부는 이날 공동성명에서 양국 군 지휘관들이 전날(12일) 라다크 실질 통제선(LAC) 인도 측 '추슐' 지구에서 만나 10시간에 걸쳐 제7차 회담을 진행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성명에 따르면, 양국은 군사·외교 채널을 통해 대화와 소통을 유지하고, 가능한 한 이른 시일 내에 철수를 위한 상호 수용 가능한 해결책에 도달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이어 양국은 이 회담이 긍정적이고 건설적이었으며 서로의 입장에 대한 이해를 증진했다는 부분에 있어서 의견이 일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인도 정부는 "양측이 인도-중국 국경 지역의 실질 통제선을 따라 철군에 대해 진지하고 심도 있으며 건설적인 의견 교환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인도와 중국은 지난 6월 이 지역에서 유혈 충돌을 벌였습니다.

당시 인도군은 20여 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지만, 중국은 피해 상황을 밝히지 않았습니다.

인도와 중국은 지난 1962년 히말라야 국경 문제로 전쟁까지 벌였습니다. 하지만 국경선을 확정하지 못한 채 실질 통제선(LAC)을 경계로 맞서고 있습니다.

한편 중국은 이 지역이 자국의 영토라고 주장하며 인도 측의 도로 건설 활동이 이곳 상황을 불안정하게 만들고 있다고 비난해 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