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북핵 수석대표 29일 방미...미-한 훈련 후 한반도 정세 논의


노규덕 한국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노규덕 한국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초청으로 29일부터 9월 1일까지 미국 워싱턴을 방문한다고 한국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노 본부장은 성 김 대표의 서울 방문을 계기로 지난 23일 미-한 북 핵 수석대표 협의를 가졌는데 일주일 만에 장소를 워싱턴으로 옮겨 다시 마주 앉게 됩니다.

노 본부장은 워싱턴에서 미 국무부와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관계자 등을 만나 미-한 연합훈련 종료 이후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 방안을 협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