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일미군 "펠로시 의장 일본 방문 환영...미일 동맹 굳건"


아시아 순방 중인 낸시 펠로시(왼쪽) 미 하원의장이 5일 도쿄에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회동하고 있다.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타이완 방문으로 미중 긴장이 고조된 가운데 주일미군은 펠로시 의장의 일본 방문을 환영하며 굳건한 미일 동맹을 강조했습니다.

주일미군 공보실은 5일 펠로시 의장의 방일에 대한 VOA의 논평 요청에 “주일미군은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과 미 하원의원 대표단을 일본에서 맞이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주일미군 공보실] “USFJ is proud to welcome the Honorable Speaker of the House Nancy Pelosi and her U.S. Congressional delegation to Japan! The U.S.-Japan alliance is rock solid thanks to our shared values and persistent engagement as we work together to ensure a free and open Indo-Pacific.”

이어 “우리가 자유롭고 개방적인 인도태평양을 보장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는 가운데 미일 동맹은 우리의 공유된 가치와 지속적인 관여 덕분에 바위처럼 굳건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펠로시 의장의 타이완 방문에 대해 강경 대응을 예고했던 중국은 4일 타이완 상공을 넘어가는 미사일 발사를 강행하며 타이완 해협을 둘러싼 긴장 수위를 높였습니다.

한편 펠로시 의장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타이완, 한국 방문에 이어 일본에서 기시다 후미오 총리와 회담한 뒤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진행된 아시아 순방을 마치고 귀국했습니다.

VOA 뉴스 박동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