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러시아 군함 조선사·다이아몬드 업체 제재


미국 워싱턴 D.C.에 있는 재무부 청사 (자료사진)

미국 정부가 7일 러시아 최대 군함 제작업체와 다이아몬드 채굴사를 제재 대상으로 추가했습니다.

제재 대상에 추가된 군함 제작업체인 '유나이티드 쉽빌딩 코퍼레이션'과 다이아몬드 채굴 회사인 '알로사'는 모두 러시아 국영기업입니다.

두 회사는 이번 제재로 미국 내 금융기관 접근이 차단됩니다.

미 재무부에 따르면 ‘알로사’는 전세계 최대 규모 다이아몬드 채굴 기업으로, 러시아의 다이아몬드 채굴량의 90%가 이 기업에서 이뤄지고 있습니다.

다이아몬드는 러시아의 비에너지 부문 10대 수출품 중 하나로, 알로사의 지난해 수입은 42억 달러에 이릅니다.

미 국무부는 러시아의 군함 제작업체인 ‘유나이티드 쉽빌딩 코퍼레이션’뿐 아니라 이 회사의 계열사와 이사진들도 제재 명단에 포함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