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바이든 대통령, 일본 총리 만나 북한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강력 규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왼쪽 2번째)이 24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주요 7개국 정상회의에 앞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왼쪽 뒷모습) 등 정상들과 대화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일본 총리와 만나 북한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규탄했습니다.

백악관은 24일 트위터를 통해 “바이든 대통령이 주요 7개국(G7) 회의에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만났다”며 “두 정상이 북한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두 정상은 (발사를) 강력히 규탄했고 외교의 필요성을 강조했으며 북한에 책임을 묻기 위해 계속해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습니다.

[백악관] “POTUS met with Prime Minister of Japan at the G7. They discussed North Korea’s launch of a long-range ballistic missile, which both leaders strongly condemned, stressed the need for diplomacy, and agreed to continue working together to hold the DPRK accountable.”

바이든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는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우크라이나 사태 등을 논의하기 위해 열린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 참석했습니다.

북한은 한반도 시간으로 24일 오후 동해상으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로 추정되는 장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습니다.

VOA 뉴스 조은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