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 법원, 페이스북·인스타그램 금지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로고(왼쪽 아래)가 거울에 반사돼 보이고 있다. (자료사진)

러시아 법원이 사회관계망 기업인 미국 ‘메타’사를 모회사로 두고 있는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의 러시아 내 운영을 금지했습니다.

모스크바 트베르스코이 지구 법원은 21일 메타사의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활동을 극단주의적이라고 규정하고 활동 중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법원은 “메타 플랫폼 활동 중단에 관한 검찰의 요청을 받아들인다”며, “효력은 판결 즉시 발생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판결에 따라 메타는 러시아 내 지점 개설 등 상업활동을 할 수 없습니다.

앞서 러시아 검찰은 지난 11일 메타를 극단주의 조직으로 규정하면서 “메타 지도부의 행동은 테러행위를 허용하는 생각을 품게 하고, 러시아인에 대한 증오을 조장하고”있다며 법원에 러시아 내 활동을 중지시켜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특히 러시아 검찰은 ‘메타’가 우크라이나 내 군사 조치와 관련한 가짜뉴스와 러시아 내 반전시위를 촉구하는 내용에 대한 정부의 삭제 요청을 무시해왔다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AP통신의 기사 내용을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