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북동부, 눈폭풍 예보로 항공편 대거 결항


항공편 결항을 알리는 출도착 현황판. (자료사진)

미 북동부 지역에 눈폭풍이 예보되면서 항공편이 대거 취소됐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항공기 추적 서비스 ‘플라이트 어웨어’를 인용해 금요일인 어제(28일)와 일요일인 내일(30일) 사이 출발할 예정이던 5천 편의 항공편이 결항되고, 8천500편의 출발이 지연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결항은 주말 사이 눈폭풍이 예고된 데 따른 것입니다.

미국국립기상청(NWS)은 미국 잉글랜드 등 동부지역에 최대 60cm의 눈과 함께 시속 112km의 돌풍이 불 수 있다고 전망하면서, 약 490만 명이 거주하는 보스턴과 주변 도시 일대에 눈폭풍 경보를 발령했습니다.

미셸 우 보스턴 시장은 어제(28일) 트위터를 통해 “오늘 밤부터 ‘눈 비상사태’를 선포한다”면서 주민들이 집에 머물 것을 권고한다고 밝혔습니다.

* 이 기사는 로이터 통신을 참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