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앙아시아 5개국 정상, 베이징올림픽 참석


시진핑(오른쪽) 중국 국가주석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25일 베이징 댜오위타이 국빈관에서 회동하고 있다.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 5개 나라 정상들이 베이징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하기로 했다고 중국 정부가 발표했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26일 카자흐스탄과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등 5개 중앙아시아 국가 정상들이 어제 시진핑 국가주석과 화상으로 진행한 정상회의에서 베이징동계올림픽 개막식 참석 의사를 전했다고 밝혔습니다.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중국은 중앙아시아 5개 나라 정상들이 베이징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하고, 올림픽 축제를 함께 참관하는 것을 열렬히 환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중앙아시아 국가들은 중국의 좋은 이웃이자 좋은 친구, 동반자, 형제”라며, “5개국 정상은 중국의 올림픽 개최를 지지하고 스포츠의 정치화를 반대한다는 뜻을 여러 차례 밝혔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시 주석은 이날 정상회의에서 “올해 중앙아시아 5개 나라에 신종 코로나 백신 5천만 회분을 추가 지원하고 필요한 나라에 전통의학센터를 설립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각국의 민생 프로젝트 건설을 위해 3년 안에 중앙아시아에 5억 달러의 무상 원조를 제공하길 원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자오리젠 대변인은 노로돔 시하모니 캄보디아 국왕이 베이징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한국 박병석 국회의장이 정부대표단과는 별도로 리잔수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 초청으로 개막식에 참석하기로 했다면서, 한국의 동계올림픽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은 올림픽 정신에 입각하고 있으며, 중-한 우호관계를 잘 보여주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베이징 올림픽 메달 순위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