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호주 정상 “북한 탄도미사일 국제 평화 위협...대북제재 완전 이행 중요”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화면 속)가 6일 화상 정상회담을 했다.

일본과 호주의 정상들이 북한의 지난 5일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했습니다. 양국 정상은 북한의 계속되는 핵과 미사일 활동이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고 있다는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조상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6일 화상 형식으로 치러진 정상회담에서 북한의 지난 5일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했습니다.

양국 정상은 정상회담 뒤 발표한 공동성명을 통해 북한의 핵무기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 개발을 규탄하고 북한의 핵무기와 대량살상무기, 모든 범위의 탄도미사일의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폐기, 즉 CVID를 달성하겠다는 약속을 거듭 강조했다고 밝혔습니다.

[일본-호주 정상회담 공동성명] “The two leaders condemned North Korea’s ongoing development of nuclear weapons and ballistic missiles, reiterating their commitment to achieving the complete, verifiable and irreversible dismantlement of all nuclear weapons, other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nd ballistic missiles of all ranges of North Korea.”

아울러 양국은 북한이 관련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따른 의무를 준수하고 국제사회가 안보리 대북제재를 완전히 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두 정상은 또 북한이 인권 침해를 중단하고 북한 정권에 의한 일본인 납치 문제를 즉각 해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일본-호주 정상회담 공동성명] “They urged North Korea to comply with its obligations under the relevant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UNSCRs) and emphasised the importance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fully implementing the UNSCRs. They called on North Korea to end human rights violations and to resolve the Japanese abductions issue immediately.”

일본 총리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기시다 총리가 모리슨 총리와 정상회담을 통해 양국 간 국방 안보 협력에 관해 논의했으며, 특히 북한 정세와 관련해 지난 5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유엔 안보리 위반이라는 점을 강력히 규탄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북한의 핵과 미사일 활동이 일본 본토와 역내, 나아가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는 것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북한 정권에 의한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포함한 북한 문제 대응과 관련해 양국이 계속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두 정상은 또 이번 회담을 통해 인도태평양 역내 평화와 안보 증진을 위한 일본 자위대와 호주 국방군 간 안보 분야 협력 강화를 집중적으로 논의했다고 일본 총리실은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양국 군 간 연합훈련 확대와 우주, 사이버 공간 등 새 영역에 대한 협력 증대를 통해 역내 위협에 공동 대처하는 노력을 펼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핵 군축 문제와 관련해서도 양국이 국제적 대응을 주도해 나가고 일본과 호주 등 12개국이 참여하는 핵 비확산 군축 이니셔티브(NPDI)를 통해 핵 군축 문제에 공동 대응한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의 실현을 위한 미국과 일본, 호주, 인도의 4자 안보협의체 쿼드 국가 간 협력의 중요성을 재확인하고 미국과 영국, 호주의 안보 협력체인 오커스(AUKUS)에 대한 일본의 지지를 거듭 표명했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도 이날 메브루트 카부소글루 터키 외무장관과 화상 회담을 갖고, 최근 잇단 북한의 미사일 발사 행위에 대한 양국의 우려를 확인했으며, 터키 정부는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위한 일본 정부의 입장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고 일본 외무성은 전했습니다.

VOA 뉴스 조상진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