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나토 "12일 러시아 측과 우크라이나 문제 논의"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사무총장이 벨기에 브뤼셀에서 연설하고 있다. (자료사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가 오는 12일 러시아 측과 우크라이나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실무회담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4일 발표했습니다.

나토는 이날 옌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이 다음주 서방국 대사들과 러시아 정부 관리들이 우크라이나 동부 국경에 러시아가 군비를 증강하고 있는 문제에 대해 논의하기 위한 회담 일정을 잡았다고 밝혔습니다.

회담은 미-러 고위급 실무회담 직후 벨기에 수도 브뤼셀에서 오는 12일부터 이틀간 진행됩니다.

나토 관계자는 이번 회담에 대해 “러시아와의 모든 대화는 상호성에 입각해 진행돼야 한다”며 “러시아의 행동에 따른 나토의 우려를 제기하고 나토의 유럽 파트너들과 공조 아래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도 이번 나토-러시아 협의회 참석을 확인했습니다.

이번 협의회에 러시아 측은 세르게이 랴브코프 외교차관 등 고위 관리들이 나설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