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계 일일 신규 확진 144만명 돌파...사상 최다


28일 호주 시드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검사시설 이용자들이 차례를 기다리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전 세계 코로나바이러스 신규 확진자 수가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28일 보도에서 전날인 27일 전 세계적으로 144만 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이같이 전했습니다.

통신은 또 이날 일주일 평균 확진자 수는 84만1천 명으로, 지난달 오미크론 변이가 남아프리카에서 처음으로 발견된 지난달보다 49% 급증했다고 밝혔습니다.

홍콩LKS 의과대학의 예비 연구에 따르면, 오미크론 변이는 감염 후 인체 기관지에서 다른 변이보다 70배나 더 빨리 확산하지만, 폐로 번질 가능성은 훨씬 낮습니다. 특히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부스터샷까지 맞은 사람들에겐 그렇게 심각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각국은 속속 일일 확진자 수 최다 기록을 경신하고 있습니다.

프랑스는 28일 일일 확진자 수 약 18만 명을 기록했는데, 이는 지난 25일 최다 기록인 10만 명을 기록한 후 3일 만에 8만 명이 더 늘어난 수치입니다.

영국 역시 이날 일일 확진자 수 약 13만 명을 기록,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한편,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27일,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을 막기 위한 새로운 제한 조치를 시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Reuters'를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