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얀마군 차량, 시위대에 돌진...시민 5명 사망"


반정부 시위가 발생한 미얀마 양곤 거리에서 정부군이 이동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얀마 보안군이 군부 쿠데타 반대 시위대를 향해 차량을 몰고 돌진해 시민 5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로이터’ 통신 등은 미얀마 최대 도시 양곤에서 5일 보안군이 반군부 시위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차량을 몰고 시위대에 돌진했다고 현지 매체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시민 5명이 목숨을 잃었고 적어도 15명이 체포됐다고 ‘미얀마 나우’는 전했습니다.

현장 목격자들은 보안군들이 차량을 탑승한 채로 시위대 뒷면을 뚫고 들어온 뒤 달아나는 시민들을 때리고 체포했으며, 일부는 도망치는 시위대를 향해 실탄을 발사했다고 말했습니다.

미얀마 군부는 지난해 11월 치른 총선이 부정선거라고 주장하면서 올해 2월 1일 쿠데타를 일으켜 아웅산 수치 국가 고문 등 정부 주요 인사들을 체포했습니다.

현지 인권단체인 정치범지원연합(AAPP)에 따르면 군부 쿠데타 이후 지금까지 시민 1천300여 명이 군부의 시위 강경 진압 등으로 사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