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탈레반 참석 국제회의서 인도적 지원 촉구


아프가니스탄 탈레반 대표단과 세르게이 라브로프(가운데) 러시아 외무장관 등이 20일 모스크바에서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에서 20일 열린 국제회의 참가국들이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인도적 지원에 대한 지지 입장을 밝혔습니다.

참가국들은 또 탈레반 과도정부가 '진정으로 포괄적인' 정부를 구성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날 회의에는 탈레반 과도정부 지도부와 러시아, 중국, 이란, 파키스탄, 인도, 그리고 5개 중앙아시아 국가 대표단이 참석했습니다.

이들은 공동성명에서 “현재의 아프간 지도부가 통치방식을 개선해 진정한 의미에서 포괄적 정부를 구성해 아프간 사회 모든 인종-정치세력의 이익을 반영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아프간 내 심화하고 있는 경제난과 인도주의적 상황에 대해 깊이 우려한다며, 국제사회가 아프간 주민들을 위한 지원 노력에 나설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참가국들은 유엔이 주도하는 공여국 회의를 제안하면서, “경제적, 재정 부문 재구축의 핵심적인 부담은 지난 20여년간 아프간에 병력을 주둔시킨 나라들이 분담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아프간 지원을 위한 재정적 부담을 미국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회원국들이 떠맡아야 한다는 주장으로 풀이됩니다.

한편, 미국은 기술적인 이유 때문에 이번 행사에 불참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