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미한 동맹 견고...인도태평양과 세계 번영에 필수"


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미 국무부가 17일 미한 동맹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했습니다.

잘리나 포터 국무부 수석부대변인은 17일 전화 브리핑에서 “미국과 한국의 관계는 견고하며 변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포터 수석부대변인] “Our relationship with the ROK is rock-solid. That hasn’t changed.”

포터 수석부대변인은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최근 한국을 방문해 한국을 ‘떠날 수 없는 파트너’라고 지칭하며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강조한 것이 미한 동맹에 어떤 영향을 주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습니다.

[포터 수석부대변인] “I’m not in a position to speak on hypotheticals but what I will say is that our relationship with the ROK is centered at the cornerstone of peace, security and prosperity and is integral to a thriving Indo-Pacific region as well as around the world.”

포터 수석부대변인은 가정적인 상황에 대해 말할 입장은 아니라며, 하지만 미국과 한국의 관계는 평화, 안보, 번영의 초석이며 인도태평양 지역과 전 세계 번영에 필수적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조은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