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27~30일 남중국해 군사훈련


지난 2016년 5월 중국 해군함들이 남중국해 파라셀군도(중국명 시사군도)에서 기동훈련을 했다.

중국 군이 이번주 남중국해에서 군사훈련을 실시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중국 광둥성 해사국은 내일(27일)부터 30일까지 남중국해 레이저우 반도 인근 해역에서 군사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이 기간 해당 해역의 어선 출입을 금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구체적인 훈련 일정과 규모 등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중국 당국의 이번 훈련 발표는 최근 남중국에서 중국과 미국이 잇따라 ‘무력시위’를 벌이는 가운데 나왔습니다.

중국은 지난 23일과 24일 이틀 연속 10여 대의 전투기를 동원해 타이완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하는 등 이 지역에서 군사훈련을 진행했습니다.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이 기간 남중국해에 루스벨트 호 항모전단을 전개하며 ‘항행의 자유’ 작전을 실시했습니다.

인도태평양사령부 덕 베리시모 소장은 성명에서 “통상적인 작전을 진행하고 항행의 자유를 증진하며 동맹국들과 협력국들에 강조하기 위해 다시 남중국해에 들어가게 돼서 기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중국 정부는 어제(25일) 미국이 남중국해에 빈번하게 전투기와 선박을 투입해 무력을 과시하고 있다며, 이런 행동은 역내 평화와 안정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비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