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하원 군사위, 28일 '한반도 안보 점검' 청문회


애덤 스미스 미 하원 군사위원장.

미국 하원 군사위원회가 다음주 한반도 안보 현황을 점검하는 청문회를 개최합니다. 올 들어 의회에서 열리는 한반도 관련 첫 청문회입니다. 이조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 하원 군사위원회가 오는 28일 ‘한반도 안보 현황’을 주제로 한 공개 청문회를 개최합니다.

이날 청문회에는 국방부의 존 루드 정책담당 차관과 데이비드 앨빈 전략계획정책 국장이 증인으로 출석합니다.

이번 청문회는 올 들어 의회에서 열리는 첫 한반도 외교안보 관련 청문회입니다.

하원 군사위는 지난 15일 중국 관련 국방부의 역할을 주제로 한 새해 첫 청문회에 이은 두 번째 주제로 한반도 안보 점검을 결정했습니다.

이번 청문회에서는 교착 상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미-북 비핵화 협상과 북한의 핵.미사일 프로그램, 현재 진행 중인 미-한 방위비 분담금 협상 현황에 관해 의원들의 질문이 집중될 전망입니다.

한편, 상하원 군사위는 각각 매년 1월에서 2월 사이 정보 수장들이 출석한 가운데 북한 등 ‘전 세계 위협 평가’를 주제로 청문회를 개최해왔지만, 올해는 정보 당국이 청문회를 비공개 혹은 서면답변으로 대체하는 방안을 요청해 일정에 차질을 빚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이조은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