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VOA 뉴스] “유엔, 대북 제재 면제 물품 추가 승인”


[VOA 뉴스] “유엔, 대북 제재 면제 물품 추가 승인”
please wait
Embed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02:01 0:00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가 덴마크 비정부기구의 대북 제재 면제 요청을 승인했습니다. 이 단체는 북한 식량 상황 개선을 위해 농기계 등을 반입할 예정입니다. 오택성 기자입니다. (영상취재: 김선명 / 영상편집: 이상훈)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가 덴마크 비정부기구의 대북 제재 면제 요청을 승인했습니다. 이 단체는 북한 식량 상황 개선을 위해 농기계 등을 반입할 예정입니다. 오택성 기자입니다.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는 덴마크 비정부기구 ‘미션 이스트’의 대북 제재 면제 요청을 승인하며 승인 서한과 함께 면제 물품 목록을 공개했습니다.

서한에 따르면 ‘미션 이스트’는 북한 지방 지역 취약 가정에 대한 식량 안보 상황 개선을 위해 농기구 등의 반입을 요청해 승인받았습니다.

승인받은 세부 물품으로는 쌀 탈곡기와 제분기, 옥수수 탈피기 등의 기기류와 감자 저장고, 발아실 등의 시설 건설을 위한 철판 등의 자재류 15개 품목입니다.

관련 품목에 대한 구체적인 금액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대북제재위원회는 또 해당 물품에 대한 제재를 2020년 5월까지 면제받을 수 있다며 이 기간 북한으로의 반입이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 2011년부터 대북 지원 사업을 진행해온 미션 이스트는 홈페이지를 통해, 덴마크 비정부기구로는 처음으로 지난여름 북한에 문을 열고 상주하는 기구라며 북한 사무소에 상주 직원 2명이 근무 중이라고 소개했니다.

미션 이스트는 또 새로운 사무소 설립으로 북한에서 진행 중인 사업들에 더 깊이 관여할 수 있으며 현지 주민들의 수요에 더 빨리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습니다.

북한 지원 사업 중 ‘식량 상황’ 개선을 위한 지원에 중점을 둔 미션 이스트는 지난 7월에도 북한 어린이와 여성에 대한 긴급 식량 지원 사업에 미화 11만 3천 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이번 승인으로 지난 1월부터 현재까지 유엔 안보리의 제재 면제를 승인받아 진행 중인 북한 인도주의 지원 건수는 모두 22건이 됐습니다.

VOA 뉴스 오택성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