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홍콩 시위대, 미국에 ‘인권민주주의 법’ 제정 청원


8일 수천 명의 홍콩 시위대가 방독면을 쓴채 시위를 벌이며 미국 총영사관으로 행진하고 있다.

홍콩 정부가 지난 4일 ‘범죄인 인도법’ 이른바 송환법 개정안을 완전히 철회한다고 공식 선언한 이후 홍콩에서 또다시 대규모 시위가 열렸습니다.

지난 6월 이후 14번째 주말 시위를 맞은 8일, 수천 명의 시위대는 홍콩 도심 차터가든에서 집회를 가진 후 홍콩 주재 미국 총영사관까지 행진했습니다.

시위대는 이후 총영사관 직원에게 미국 의회가 논의 중인 ‘홍콩 인권 민주주의 법안’ 통과를 촉구하는 청원서를 전달했습니다.

일부 시위대는 미국 성조기를 흔들며 미국이 중국을 압박하고 미 의회가 관련 법안을 통과시킬 것을 촉구했습니다.

미 의회는 지난 6월 홍콩 당국을 압박하기 위해 홍콩에 대한 미국의 특별대우를 매년 재평가하도록 하는 법안을 발의했습니다.

의원들은 성명을 통해 홍콩 인권 민주주의 법안은 홍콩의 자치권이 중국 정부와 공산당으로부터 공격받는 상황에서 민주주의와 인권에 대한 미국의 약속을 재확인하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