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VOA TV 뉴스

[VOA 뉴스] UN ‘인도주의’ 제재 면제 증가세


[VOA 뉴스] UN ‘인도주의’ 제재 면제 증가세
please wait
Embed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02:07 0:00

유엔이 ‘유니세프’와 미국 구호단체가 추가로 신청한 대북 제재 면제 신청을 승인했습니다. 최근 인도주의 차원의 제재 면제 승인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오택성 기자가 보도합니다. (영상편집: 김선명)

유엔이 ‘유니세프’와 미국 구호단체가 추가로 신청한 대북 제재 면제 신청을 승인했습니다. 최근 인도주의 차원의 제재 면제 승인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오택성 기자가 보도합니다.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가 유니세프의 추가 대북 제재 면제 요청을 승인했습니다.

제재위는 지난 8일 유니세프의 추가 요청을 승인하고 웹사이트에 이에 대한 서한과 함께 유니세프가 추가로 요청한 반입 물품 목록을 공개했습니다.

유니세프가 추가로 신청한 물품은 19만 1천600달러가량의 구급차 9대입니다.

서한에 따르면 구급차는 중국 단둥에서 출발해 신의주로 반입될 예정이며, 유니세프는 내년 2월까지 전달을 완료해야 합니다.

이에 앞서 유니세프는 지난 1월 결핵과 말라리아 퇴치 프로그램을 위해 제재 면제를 신청해 52만 달러어치의 물품 반입을 허가받은 바 있습니다.

유엔은 또 미국의 대북 지원단체인 ‘메노나이트 중앙위원회’ MCC의 제재 면제 추가 요청도 승인했습니다.

MCC는 추가 물품 반입이 아닌 기존 물품 반입의 기한을 연장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MCC는 지난 3월 북한 어린이들의 건강과 영양 개선을 위해 위생과 수술 도구, 보관 용기 등의 반입 허가를 요청해 승인받은 바 있습니다.

유엔의 이번 승인으로 MCC는 기존 기한인 올해 10월이 아닌 내년 2월까지 해당 물품을 반입할 수 있게 됐습니다.

한편, 최근 인도주의 목적의 제재 면제 요청에 대한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의 승인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제재위는 지난 7월 한 달 동안 ‘유럽연합 식량안보사무소’와 ‘월드비전’, ‘세계기아원조’ 등 5개 인도주의 지원단체의 제재 면제 요청을 승인했습니다.

이같은 수치는 지난 넉 달간 제재위의 면제 요청 승인 건수 중 ‘최다’입니다.

제재위는 이달 들어서도 보름 사이 유니세프와 MCC의 추가 요청 외에 대북 인도주의단체 ‘조선의 그리스도인 벗들’의 대북 물품 반입을 허가하는 등 3건의 제재 면제 신청을 승인했습니다.

VOA 뉴스 오택성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