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 연합 지휘소훈련 시작


마크 에스퍼 미국 신임 국방부 장관과 정경두 한국 국방부 장관이 9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국방부 장관 회담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에서 올해 후반기 미한 연합훈련이 11일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한국합동참모본부는 ‘후반기 한미연합지휘소훈련’이 오는 20일까지 진행된다고 밝히고 이번 연습은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전환에 대비한 한국군의 기본운용능력을 검증하고 확고한 군사대비 태세를 제고하는 데 중점을 두고 시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과 한국은 앞서 지난 5∼8일 이번 하반기 전체 연습의 사전연습 성격인 ‘위기관리참모훈련(CMST)’을 실시했습니다.

이번 훈련에는 미군 인도·태평양사령부와 주한미군사령부, 미한연합사령부 그리고 한국군 합참과 육·해·공군 작전사령부가 참가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북한은 하루 전인 10일 단거리 미사일 2발을 쏘아 올렸습니다. 한국 정부는 이번 발사가 미한 연합훈련에 대응한 무력시위의 목적이 있는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합참은 현재 북한군이 하계 훈련 중이고 미국과 한국이 연합 지휘소훈련을 시작함에 따라 북한의 추가 발사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하고 확고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