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VOA TV 뉴스

[VOA 뉴스] “문재인 ‘한일 갈등 관여’ 요청…양국 해결 희망”


[VOA 뉴스] “문재인 ‘한일 갈등 관여’ 요청…양국 해결 희망”
please wait
Embed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01:57 0:00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 갈등과 관련해 자신에게 관여를 요청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일 두 나라가 자신을 필요로 하면 도울 수 있다면서도, 두 나라가 해결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조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영상편집: 김정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 갈등과 관련해 자신에게 관여를 요청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일 두 나라가 자신을 필요로 하면 도울 수 있다면서도, 두 나라가 해결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조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에서 열린 아폴로 11호의 달 착륙 50주년 기념행사에서 격화된 한일 갈등과 관련된 질문을 받았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문재인 한국 대통령으로부터 관여 요청이 있었다면서, 북한 문제로 문 대통령을 돕고 있고 다른 것도 관여하고 있는데, 자신이 얼마나 더 많은 것을 관여해야 하느냐고 반문했다고
밝혔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
“사실 한국 대통령이 저에게 관여해줄 수 있는지 물었습니다. (그래서) 내가 얼마나 더 많은 것에 관여해야 하냐고 말했습니다. 또 북한 문제에 관여해 당신을 돕고 있고 다른 많은 것들에 관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자신에게 주로 무역과 관련해 많은 갈등이 빚어지고 있다며, 일본은 한국이 원하는 뭔가를 가지고 있다면서 관여를 요청했다고 트럼프 대통령은 설명했습니다.

또 한국과 일본이 모두 원하면 관여할 것이라면서도, 그것은 ‘풀타임 직업’, 즉 아주 힘든 일이라고 언급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
"만약 모두 내가 관여하길 원하면 그렇게 할 것입니다. 일본과 한국 사이에 관여하는 것은 '풀타임' 직업 같은 겁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자신은 문 대통령을 좋아하고, 아베 총리도 매우 특별한 사람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두 정상 모두 원한다면 자신이 도울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도, 두 나라가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길 바란다고 강조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
“만약 나를 필요로 하면 나는 거기 있을 겁니다. 그들이 해결할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그러나 그들은 갈등을 겪고 있는데 의문의 여지 없이 무역 갈등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격화되고 있는 한일 두 나라 간 갈등에 대해 입장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VOA 뉴스 이조은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