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나를 만나 미소 짓고 행복해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 백악관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좋은 관계를 거듭 과시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 백악관에서 기자들에게 “더 이상 핵실험을 하던 사람은 없다”며, 김 위원장을 언급했습니다.

이어 김 위원장을 “나를 만나 매우 행복해 했던 사람”이라고 표현한 뒤 “이는 좋은 것이지 나쁜 게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 사람, 즉 김 위원장은 “많이 웃지 않는 사람이지만 그가 나를 봤을 때 미소를 지었고, 그는 행복해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 유력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에 대한 발언을 하던 도중 갑자기 김 위원장을 언급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30일 판문점에서 김 위원장과 만나 회동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들에게 김 위원장과 만남 당시 상황을 설명한 것으로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취임 초기 김 위원장을 상기시키며 “오바마 정권 아래에서 그가 한 일이라곤 핵무기를 실험하고, 산을 폭파하는 것이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 그는 그러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