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무역전쟁 해소 노력”


왕치산 중국 국가 부주석 8일 베이징 칭화대에서 열린 세계평화포럼에서 개막 연설을 하고 있다.

중국은 “무역전쟁을 해소하기 위해 현재 노력 중”이라고 왕치산 국가 부주석이 밝혔습니다.

왕 부주석은 오늘(8일) 베이징 칭화대에서 열린 세계평화포럼 개막 축사에서 “중국과 나머지 세계는 반드시 공존해야 한다”여 이같이 말했습니다.

왕 부주석은 “지금 세계가 대발전과 대변혁, 대조정의 시기에 있다”며, “평화적이고 안정적인 국제 환경이 존재하지 않으면 얘기할 만한 발전도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중국의 발전이 세계에 장애가 되지 않을 것이며, 마찬가지로 세계의 발전이 중국을 가로막지 못한다”고 말했습니다.

시진핑 정부의 역점 대외 사업인 ‘일대일로’에 대해서는 “어떤 식으로든 평화의 길을 걷겠다”면서, “영향력 확대나 팽창을 추구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왕 부주석은 또 “국가안보를 명목으로 하는 보호주의 무역을 경계하고 주요 강대국들이 세계 평화와 안정에 더 많이 기여해야 한다”며 미국을 비판했습니다.

왕 부주석은 시진핑 주석의 최측근 인사로 꼽히며, 대외 공개 발언은 흔치 않은 것으로 평가됩니다.

이번 세계평화포럼에는 베이징 주재 서방 외교사절들이 참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