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중국과 무역협상 이미 시작"


도널드 트럼프(왼쪽)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오른쪽)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달 29일 일본 오사카에서 확대정상회담을 진행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과의 무역 협상이 이미 시작됐다고 1일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협상이 “이미 시작됐다”며 양측이 전화로 논의하기도 하고 직접 만나기도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새로운 협상에서 미국에 이익이 되는 결과가 나와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오랫동안 미국에 대해 큰 이익을 봐왔다며 “중국보다 미국에 유리한 합의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국가주석은 지난달 29일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가 열린 일본 오사카에서 양자 회담을 갖고 양국 무역 협상을 재개하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미국은 예고했던 3천250억 달러어치 중국산 제품에 대한 추가 관세를 집행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은 미 상무부의 거래 제한 목록에 오른 중국 통신장비 회사 ‘화웨이’에 대한 제재 완화 계획도 시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