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캘리포니아 7.1 강진 발생...전날 기록 갈아치워


지진이 발생한 캘리포니아의 한 식품점의 모습.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 지역에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했습니다.

미 지질조사국(USGS)은 이번 지진이 어제(5일) 오후 8시19분께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북쪽 약 202km, 컨카운티 리지크레스트에서 북동쪽 17km 지점에서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리지크레스트에선 전날인 4일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었습니다. 당시 지진은 20년 만에 가장 강력한 것으로 관측됐는데, 하루 만에 이 기록이 깨진 겁니다.

지진은 캘리포니아 북부와 동쪽으로 멀리 떨어진 라스베이거스, 심지어 멕시코에서도 감지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다만 일부 주민들이 부상을 입고, 건물과 도로에 금이 가는 등의 피해가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지진 전문가들은 일대에 규모 7.0 이상의 지진이 올 확률을 10분의 1로 보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는 태평양을 둘러싸고 지진과 화산이 빈번하게 발생하는 ‘환태평양 조산대’, 이른바 ‘불의 고리’에 속해 있습니다.

지난달 ‘불의 고리’로 연결된 인도네시아 동부 반다해 도서 지역에서 규모 7.3, 일본 수도 도쿄 인근에서 규모 5.5 지진이 이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