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류허 “외부 압력은 중국 경제에 도움”


류허 중국 부총리 (왼쪽)와 리창 상하이시 당서기가 13일 상하이 푸동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제11회 루자쭈이 포럼'에 참석했다.

중국은 외부 압력에 굴하지 않고, 경제의 질적 성장을 지속적으로 추구할 것이라고 류허 국무원 경제담당 부총리가 밝혔습니다.

류 부총리는 오늘(13일) 상하이 푸둥에서 열린 제11회 루자쭈이 포럼 기조연설에서 “우리는 현재 확실히 외부의 압력에 직면했다”고 평가하고, “극심한 압력은 오히려 중국 경제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습니다.

류 부총리는 “중국 경제를 업그레이드(한 단계 높임)하려면 반드시 이런 과정을 겪게 돼 있다”면서, 이 상황을 “혁신과 개발의 계기로 삼을 것이며, 개혁·개방 가속화를 통해 질 높은 성장을 이뤄낼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류 부총리가 언급한 '외부 압력'은, 고율 관세를 집행하고 있는 대미 무역전쟁 상황을 가리킨 것으로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신문은 해설했습니다.

류 부총리는 미국과의 고위급 협상에서 중국 대표단을 이끄는 인물입니다.

한편, 류 부총리는 오늘 포럼 현장에서 ‘중국판 나스닥’으로 불리는 ‘커촹반’ 공식 출범 행사를 주관했습니다.

‘커촹반’은 미국 증시의 기술주 중심 ‘나스닥(NASDAQ)’을 본딴 것으로, 상하이증권거래소에서 조만간 운영을 시작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