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진핑 "일대일로 사업, 투명성 강화할 것"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6일 베이징에서 열린 '제2회 일대일로 정상포럼' 개막식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중국의 핵심 대외 구상인 '일대일로' 프로젝트와 관련해 "투명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시진핑 주석은 오늘(26일) 베이징에서 열린 '제2회 일대일로 정상포럼' 개막식 기조연설에서, "일대일로 사업에 참여한 나라들이 빚더미에 빠질 것이란 우려가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앞으로 일대일로 사업의 투명성을 강화해 이런 우려가 생기는 것을 방지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등 일부 서방 국가들은 일대일로 구상이 중국의 패권전략으로 참가국의 부채에 기반을 둔 '채무 함정외교'라고 비판해 왔습니다.

시진핑 주석은 이와 관련해 "중국은 '일대일로' 사업을 통해 협력국과 우리의 성공을 공유하길 원한다"며 "우리는 협력국들의 재정 안정성을 해치지 않으면서 참여국들의 경제적, 사회적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시 주석은 또 "더 많은 나라와 높은 수준의 자유무역협정을 체결하고 관세, 과세, 감사, 감독 부문에 대한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국가 간 자유로운 무역과 투자를 증진하고, 보호주의를 배척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