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폼페오 국무장관 "북 핵 협상, 인내할 준비 돼 있어"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20일 워싱턴 국무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미국은 북한과의 협상과 관련해 인내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어제(25일) 캔자스주 지역 라디오 'KFDI'와의 인터뷰에서, 북한과의 협상이 긴 과정이 될 것이라는 점을 알고 있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미국은 북한이 미사일과 핵 실험을 계속 중단하도록 해왔다며, 북한이 미국과 관여하도록 만든 경제 제재는 계속 유지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또 북한 비핵화와 함께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간의 약속을 이행하기 위해 노력하는 데 있어 여러 중요한 요소들이 있다며, "남북관계도 그 요소 가운데 하나"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미-한 워킹그룹은 한반도 평화 복원 노력과 비핵화 논의가 병행해 나아갈 수 있게 하도록 고안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은 한국의 파트너들과 보조를 맞추고 있으며, 그런 방향이 유지되기를 바란다고 폼페오 장관은 말했습니다.

이어 폼페오 장관은 '북한의 새로운 전술무기 시험'과 관련해, 그들이 말하는 게 무엇인지 분명히 알고 있다면서도, 많은 말은 할 수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