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폼페오 “훈훈한 추석 기원…미한 동맹의 힘 생각나”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

한국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최고의 추석 명절을 보내길 기원한다고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20일 성명을 통해 미국 정부와 미국인을 대표해 한국인들이 매우 훈훈한 추석 명절을 보내기를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고향을 방문하고 가족들이 모이며, 훌륭한 음식과 친근한 선물이 있는 이 시간에 미국도 삶의 많은 축복과 사랑하는 사람들과의 관계에 대해 감사를 전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그 동안의 일을 돌아보고 감사하며 가족을 떠올리는 이날에 민주주의와 인권이라는 공동의 가치, 그리고 안보와 경제 공영이라는 공동의 이해에 기반한 미-한 동맹의 힘을 상기하게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김영남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