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 군용기 1대 한국방공식별구역 침입...한국 정부 항의


지난해 9월 공군 F-15K 전투기들이 미한연합 훈련에 참가하고 있다. 한국 군은 27일 중국 군용기가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해, F-15K 등 전투기를 출격시켜 대응했다고 밝혔다. (자료사진)

중국 군용기 1대가 오늘(27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로 진입해 한국 정부가 중국에 공식 항의했습니다.

한국 군 당국은 중국 군용기 1대가 오늘 아침 7시 10분경 이어도 서남방에서 한국방공식별구역으로 진입했다가 4시간여 만에 이탈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공군 F-15K 등 전투기를 긴급 투입해 추적, 감시비행과 경고방송 등의 대응을 했다고 한국 군 당국은 밝혔습니다.

한국 국방부는 이날 오후 주한 중국대사관 국방무관을 불러 엄중히 항의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을 강구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이에 대한 중국 측의 공식 반응은 아직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 군 당국에 따르면 중국 군용기가 한국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한 것은 올 들어 지난 1월, 2월, 4월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입니다.

중국 군용기가 이날 비행한 이어도는 한국 남단 마라도에서 14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섬으로 한국이 실효지배 하고 있지만, 중국은 관할권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