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 동굴 소년 6명 구조”


동굴에 갇힌 태국 소년 축구팀 구조 현장

2주 넘게 태국 치앙라이 동굴에 고립돼 있던 소년 축구팀 선수들과 코치를 구조하는 작업이 시작된 가운데 지금까지 6명이 구조됐다고 CNN이 보도했습니다.

태국 구조 당국은 동굴에 갇혀 지내던 유소년 축구팀 선수와 코치 13명 가운데 6명의 선수를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가장 먼저 14살, 몽콘 분삐엠이 안전하게 동굴을 빠져 나왔고 10분 뒤, 신원이 알려지지 않은 두 번 째 소년과 이후 2명이 더 구조됐지만, 이 가운데 한 명은 몸 상태가 좋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후에도 2명이 추가로 구조돼 지금까지 총 6명이 생환했다고 현지 언론이 구조팀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구체적인 동굴 내 상황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앞서 다국적 구조 전문가 10명과 태국 네이비실 대원 등은 이날 오전 본격적인 구조를 위해 동굴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당시 구조팀은 구조자를 동굴 밖으로 데리고 나오는 데에는 적어도 11시간이 소요될 전망이며 구조가 완료되는 데에는 2일에서 4일이 걸릴 예정이라고 전했었습니다.

지난달 23일, 치앙라이주 유소년 축구팀 소속 소년 12명과 코치 한 명은 훈련을 마치고 인근에 위치한 ‘탐 루엉’ 동굴을 관광하던 중 연락이 두절됐습니다.

이들은 실종 열흘 만인 지난 2일 밤, 동굴 입구에서 5Km 떨어진 고지대에서 발견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